메뉴 넘어가기


사천의 명소 Sacheon Culture & Tour

부메뉴


퀵버튼


다리/공원

본문

별주부전 테마파크

기본정보
별주부전 테마파크
  • 게시물1
  • 게시물2
  • 게시물3
  • 게시물4
소재지서포면 비토리 산 40번지
도로명주소
비토로
위치비토섬내
문의처 055-832-9610
홈페이지http://bitogaza.com/
별점
0점
VR보기
탭메뉴
  • 상세정보
  • 주변 관광지
  • 주변 맛집
  • 주변 숙박
  • 별점 및 후기

별주부전 전설

서포면 비토, 선진리 선창과 자혜리 돌 끝을 생활터전으로 꾀 많은 토끼부부가 행복하게 살아가던 중 남편토끼가 용궁에서 온 별주부(거북)의 감언이설에 속아 용궁으로 가게 됩니다.

용궁에 도착해보니 용왕은 병들어 있고 오직 토끼의 생간이 신효하다는 의원의 처방에 따라 자신이 잡혀왔음을 알게 된 토끼는 꾀를 내어 "한 달 중 달이 커지는 선보름이 되면 간을 꺼내어 말리는데, 지금이 음력 15일이라 월등도 산중턱 계수나무에 걸어두고 왔다"고 거짓말을 합니다. 이에 용왕은 토끼의 말을 믿고 다시 육지로 데려다 주라고 별주부에게 명합니다.

월등도 앞바다에 당도한 토끼는 달빛에 반사된 육지를 보고 성급히 뛰어내리다 바닷물에 떨어져 죽고 말았으며, 그자리에 토끼모양의 섬이 생겨났습니다.(현재의 토끼섬), 토끼를 놓친 별주부는 용왕으로부터 벌 받을 것을 걱정하여 용궁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그 자리에서 거북모양의 섬이 되었습니다(현재의 거북섬). 한편, 부인토끼는 남편이 돌아오기를 애타게 기다리다 바위 끝에서 떨어져 죽어 돌 끝 앞에 있는 섬(현재의 목섬)이 되었습니다.

현재 이 곳 주민들은 월등도를 돌당섬이라고 부르고 있는데, 그 이유는 토끼가 용궁에 잡혀간 후 돌아와 처음 당도한 곳이라는 뜻에서 '돌아오다' 또는 '당도하다' 의 첫머리 글자를 따서 돌당섬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찾아오시는 길
  • 길남해고속도로 → 곤양IC → 비토섬
  • 대전 → 통영고속도로 → 곤양IC → 비토섬
  • 대전 → 통영고속도로 → 사천IC → 사천대교 → 비토섬
  • 사천공항 → 사천대교 → 비토섬

컨텐츠담당자

홈페이지 관리부서 :
관광진흥과 | 관광마케팅팀 : 055-831-2780
위로버튼

퀵 메뉴

퀵 메뉴 닫기
위로가기
퀵 메뉴 열기